• 잼따닷컴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일주일 동안 열지 않기
  • 비회원도 게시글 추천/댓글이 가능합니다. 일주일 동안 열지 않기
  • 목록
  • 아래로
  • 위로
  • 쓰기
  • 검색

어릴때 불쌍하게만 생각했던 어머니 썰.ssul

유머모음 유머모음
1570 0 0

어릴적 여름방학이 되면 해마다 수많은 친척들이 모이는 아버지의 시골집에서 지냈습니다.


다만 째째했던 아버지가 "어른은 교통비가 비싸다" 라는 이유로 항상 어머님 혼자 집을 보게 하셨습니다.


그래도 아무 불평없이 웃으면서 저희를 배웅해주는 어머니가 저는 가엾게 느껴졌습니다.


그후 30년.


저도 결혼하고 부모가 되어보니 당시 어머님의 심정을 알 수 있습니다.


당연히 웃음이 나올만 하네.

신고공유스크랩

댓글 0

댓글 쓰기

신고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신고하시겠습니까?

댓글 삭제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삭제하시겠습니까?

공유

퍼머링크